UPDATED. 2019-06-20 19:06 (목)
대우조선해양, AVEVA와 손잡고 세계 조선∙해양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 공략 나선다
대우조선해양, AVEVA와 손잡고 세계 조선∙해양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 공략 나선다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14.03.27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비바(AVEVA)社와 함께 조선∙해양플랜트 설계 소프트웨어 사업 협력 MOU 체결
올해 초 차세대 설계협업시스템 구축을 발표하며 조선-IT 기술융합을 선도하고 있는 대우조선해양(사장 고재호)이 이번엔 세계적인 엔지니어링 소프트웨어 개발업체와 손잡고 본격적인 설계 시장 공략에 나선다.

26일 대우조선해양은 서울 중앙연구원에서 영국 소프트웨어 전문 기업인 아비바(AVEVA)社와 함께 조선·해양플랜트 설계 소프트웨어 사업의 전략적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현재 양사는 아비바 社 CAD 소프트웨어인 ‘아비바 마린(AVEVA Marine)’을 기반으로 대우조선해양이 자체 개발한 조선․해양 설계 전문 통합 소프트웨어 ‘DACOS-G(DSME Advanced CAD system for Offshore & Shipbuilding–Global)’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앞으로 양사는 전방위적인 기술개발 협력과 함께 공동 영업활동도 전개해 세계 조선업계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을 공략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이번 MOU는 조선업과 설계 분야에서 세계적인 명성과 기술력을 자랑하는 두 업체가 손을 잡고 본격적인 조선해양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 공략에 나섰다는 점에서 의미를 갖는다.

▲26일 저녁 대우조선해양 중앙연구원에서 열린 체결식에 참석해 MOU 양해각서를 교환한 대우조선해양 전략기획실장 엄항섭 전무(사진 왼쪽)와 아비바 그룹 리차드 롱던(Richard Longdon) 대표이사 사장
그 동안 대우조선해양은 세계 조선업계 최초로 SAP 시스템을 채택하고, 업계 처음으로 아비바 마린 소프트웨어를 대형 선박 설계 시스템에 적용하는 등 선박과 해양설비 설계 시장에 대한 풍부한 노하우를 축적해 왔다.

‘DACOS-G’ 역시 대우조선해양이 그간 쌓아온 노하우를 활용해 기존 아비바 마린에서 부족했던 세부 기능들을 보완해 개발한 것으로, 다양한 설계 실무에서 효율성과 실용성을 모두 겸비한 최적화된 설계 전문 통합 소프트웨어로 평가 받고 있다.

영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아비바 社 역시 현재 상선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의 80%, 해양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의 70% 이상을 장악하고 있는 세계적인 CAD 소프트웨어 업체다.

이처럼 세계적인 명성과 기술력을 자랑하는 두 업체가 조선․해양 설계 소프트웨어 시장에서 장기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함으로써 앞으로 시너지 효과도 기대되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이번에 출시되는 ‘DACOS-G’는 각국 조선업체들에게 있어 유연하고 신속한 설계 업무를 가능케 하는 최적의 솔루션”이라며 “조선업과 설계 분야에서 세계적인 명성을 지닌 두 업체가 협력관계를 맺음으로써 장기적인 시너지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