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거제시, 상시지속업무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추진

문재인 대통령의 고향 거제시(시장 권민호)가 대통령의 국정철학과 발맞추어 비정규직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비정규직근로자의 고용안정은 사회 양극화 문제를 완화하고 고용-복지-성장의 선순환 구조를 복원할 수 있어 공공부문의 선도적 역할이 더욱 필요하다.

시는 이를 위해 7월 20일 발표된 가이드라인에 적합한 비정규직 대상자 전원에 대해 정규직 전환을 추진하고 있으며, 전환대상자는 연중 9개월 이상 지속되고, 향후 2년 이상 근로가 예상되는 상시·지속적인 업무를 수행하는 근로자이다.

지난 11월 16일에는 위원장인 서일준 부시장을 비롯한 노동전문가 및 기업 인사노무담당자들로 구성된 정규직 전환 심의위원회를 개최하였고, 12월 1일은 용역근로자 대표를 포함한 노사전문가협의회를 개최하여 용역근로자에 대한 전환 심의를 진행하였다.

심의 위원회에서는 정부의 공공기관 비정규직 전환 정책에 맞추어 거제시 소속 기간제근로자 및 용역근로자의 정규직 전환 대상 규모 및 방식, 임금체계 등을 논의하였다.

시는 12월 중 제2차 정규직 전환 심의위원회를 개최하여 전환 대상자 및 임금체계 등을 확정하고, 전환자에 대한 전환 심사를 거쳐 내년 1월 초 정규직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거제시민뉴스  webmaster@geojesiminnews.co.kr

<저작권자 © 거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시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