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거제시-부산영상위원회와 함께 뛴다

거제시와 부산영상위원회가 영상산업 육성에 함께 나선다.

최근 개봉해 화제를 불러일으킨 ‘블랙 팬서’를 비롯해 국제영화제, 아시아영화학교 등 부산을 영화 ․ 영상산업도시로 이끈 부산영상위원회 관계자들이 거제시를 찾았다.

부산영상위원회 관계자들의 거제방문은 박명균 거제시장 권한대행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박명균 권한대행과 조대은 부산영상위 사무처장은 부산시와 거제시가 영상산업 육성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빼어난 자연풍광이 가장 큰 매력인 거제는 부산과 접근성 또한 좋아 부산이 담을 수 없는 자연풍광을 거제시에서 촬영할 수 있도록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부산영상위 관계자들은 계룡산 전망대, 바람의 언덕, 전통한옥펜션 소낭구 등 거제의 주요 자원들을 둘러봤다. 조대은 사무처장은 “거제는 영화나 드라마 제작 관계자들을 유인할 수 있는 다양한 매력을 가진 도시”라며, “앞으로 마케팅 활동을 활발하게 펼쳐 나간다면 영상산업 도시로 충분한 경쟁력이 있다”고 전했다.

박명균 거제시장 권한대행은 “거제시는 영상을 통해 지역을 홍보하는 것이 가장 발 빠른 관광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앞으로 거제촬영 작품에 대한 인센티브 지원사업을 비롯하여 연출 ․ 작가 ․ 로케이션 매니저 등을 대상으로 한 촬영지 소개 팸투어, 연출자와 시나리오 작가를 위한 창작공간 지원사업 등을 적극적으로 펼쳐 영상산업을 육성·활성화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거제시민뉴스  webmaster@geojesiminnews.co.kr

<저작권자 © 거제시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시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