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1 10:22 (화)
“저도는 거제 땅” 저도 반환 촉구 해상 퍼포먼스
“저도는 거제 땅” 저도 반환 촉구 해상 퍼포먼스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19.03.02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전 11시 궁농항 집회 및 여객선 2척 어선 10척 출항

거제시발전연합회(회장 김수원)가 최근 저도 반환 촉구 기자회견을 한데 이어 2일에는 저도 앞 해상에서 퍼포먼스를 벌여 눈길을 모았다.

연합회는 이날 오전 11시 장목명 궁농항에서 집회를 열고 대통령 별장 등으로 쓰이고 있는 저도 반환 당위성을 재차 강조했다.

마이크를 든 박은기 부회장은 “저도 소유권과 관리권을 거제시로 반드시 반환시켜 거제지역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육상 집회에 이어 해상 퍼포먼스는 오후 1시 시작됐다. 여객선 2척과 어선 10척이 출항해 거가대교를 가로질러 저도 앞 해상까지 진출했고, 30여 분 동안 해상을 선회하며 참여자 모두가 저도를 향해 ‘저도를 반환하라’ 등의 구호를 일제히 외쳤다.

이날 육상 집회와 해상 퍼포먼스엔 거제시발전연합회 등 350여 명이 참여했고 거제경찰서와 통영해경 협조로 사고 없이 무사히 마무리됐다.

거제시발전연합회는 저도 반환 촉구와 관련해 오는 5월 청와대 앞 집회 등 크고 작은 퍼포먼스를 지속할 계획이다.

연합회는 앞서 지난 26일 기자회견에서 대통령 별장 지정 해제와 함께 대체부지 결정 및 조성 예산은 국방부와 해군이 해결하는 등 대통령 공약의 즉시 이행을 촉구하는 한편, 특히 완전하고 무조건적인 반환을 요구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