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7 11:08 (화)
엄준 거제수협장,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 송치된 사실 뒤늦게 밝혀져
엄준 거제수협장,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 송치된 사실 뒤늦게 밝혀져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19.07.08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제경찰서, 지난달 24일 창원지검 통영지청에 기소의견으로 송치

선거법 위반 혐의(허위사실공표죄)로 경찰 조사를 받아온 엄준 거제수협조합장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진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거제경찰서는 지난달 24일 엄 조합장의 혐의에 대해 기소의견으로 창원지검 통영지청에 사건을 송치했다.

엄 조합장은 선거기간인 투표일을 3일 앞둔 지난 3월 10일 조합원들에게 휴대폰 문자메시지로 상대 후보자가 공무원 재직 당시 수 년에 걸쳐 수천만 원 어치의 수협 멸치를 가져갔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와관련, 거제선관위는 상대후보가 해당 멸치를 거제수협에서 제 값을 치르고 구매한 사실을 확인하고, 지난 4월 5일 창원지방검찰청 통영지청에 위탁선거법 위반(허위사실공표죄) 혐의로 엄 조합장을 고발했다.

엄준 조합장이 기소돼 재판에 넘겨져 벌금 100만 원 이상의 형이 확정될 경우 조합장 직을 잃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