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9 15:32 (화)
거제시, 자매결연지 구례군에서 민관 합동 수해복구 지원
거제시, 자매결연지 구례군에서 민관 합동 수해복구 지원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20.08.13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거제시, 유관기관, 봉사단체 등 160여 명 구례군 수해 현장서 구슬땀

거제시가 자매결연 도시 구례군에서 민․관 합동 수해복구 지원을 펼치며 수재민들과 아픔을 나눴다.

거제시에 따르면 13일 변광용 시장을 비롯한 시청 공무원과 시의회 의원, 거제상공회의소, 거제시자원봉사센터, 거제시체육회, 호남향우회,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거제시협의회, 새마을운동 거제시지회 회원 등 160여 명은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주택 침수 및 이재민 발생 등 피해가 속출한 전남 구례군의 수해복구 현장을 찾아 봉사활동을 벌였다.

특히, 이번 활동은 거제시와 지역 기관․단체의 적극적인 의지와 협력으로 민과 관이 함께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구례군과 거제시는 1998년 자매결연을 체결한 후 22년 동안 양 시군을 오가며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협력과 유대관계를 강화하는 등 현재까지 돈독한 정을 이어오고 있다.

참석자들은 오전 10시 경 구례군청에 도착해 수재민을 위한 구호물품과 성금을 전달한 뒤 수해복구지로 이동, 오후 4시까지 약 5시간에 걸쳐 쓰레기 정리와 진흙 제거 등 침수지역 민가 주택 복구 작업을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 날 전달된 구호물품은 거제시와 단체에서 직접 준비한 생필품으로, 이불 120채, 세면도구 600개, 라면 130박스, 휴지 90박스, 목장갑 1,000개, 생수 400개 등이며, 성금 500만 원은 거제상공회의소 등에서 마련했다.

복구 작업에 참여한 김환중 거제시체육회장은 "갑작스러운 폭우에 따른 피해로 상심이 큰 구례군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마음의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며 “신속한 복구를 통해 일상으로의 빠른 복귀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오늘 수해복구 지원을 위해 자발적 시민의식으로 함께 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자매결연지인 구례군의 조속한 피해 수습과 생활안정을 위해 거제시와 거제시민이 함께 힘을 보태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구례군은 이번 집중호우로 평년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379.5㎜의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인명과 가옥 피해 1천182채 침수, 농경지 및 축사 침수, 도로 및 교량 유실 등 역대급 피해가 발생했다. 거제시는 구례군의 신속한 복구를 돕기 위해 이번 봉사활동에 나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