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13:16 (금)
박종우 거제시장, 망치마을에서 든든한 시장실 열어
박종우 거제시장, 망치마을에서 든든한 시장실 열어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24.07.04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어촌민박업 관계자들과 시 관광발전을 위한 동반 노력 의지 다져
마을 내 상습 침수 지역 현장확인, 하절기 재해예방 촉각

거제시의 수요응답형 이동시장실 ‘든든한 시장실’이 3회를 맞이했다. 지난 3일 오후 일운면 망치마을을 찾은 박종우 거제시장은 농어촌민박 펜션업 관계자 50여 명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거제시에는 868개의 농어촌민박 펜션업이 등록돼 있으며, 그 중에서 일운면 농어촌민박은 251개소로 전체 펜션업의 30%가 넘는 비중을 차지해 체류시간이 긴 숙박형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하고 있다.

펜션을 운영하고 있는 한 주민은, “거제시에 볼거리․먹거리가 많아져야 숙박업․자영업에 종사하는 시민들이 안정적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다”면서, “시에서 계획하고 있는 대규모 사업들이 원활히 추진돼서 다 같이 잘 사는 거제가 될 수 있도록 한마음으로 돕겠다”고 전했다.

주민들은 안전 및 서비스 품질교육, 소방시설 점검, 기타 숙박업 운영과 관련해 다양한 의견을 제안했으며, 박 시장은 관련 부서 협업을 통해 이를 적극 반영하겠다고 답했다.

박종우 시장은, “친절하고 쾌적한 숙박환경 조성을 위해 애써 주시는 운영자분들께 늘 감사드린다”며, “거제를 찾은 관광객들의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을 위해서 폭우 등 자연재해와 화재와 같은 안전사고 예방에 특히 주의해달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집중호우 때마다 피해를 입은 망치2길 일대 상습 침수구역으로 이동한 박 시장은 현장을 살핀 후 배수시설 설치, 빗물 분산 등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할 것을 소관부서에 지시했다.

지난해 7월 집중호우 예찰 과정에서 신속한 사전대처로 대형사고를 예방한 박종우 시장은 윤석열 대통령의 지시로 기초단체장 최초 국가인재원 특강을 진행한 바 있다. 박 시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하절기 풍수해․폭염 등 각종 재해예방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한편, 거제시는 지난 5월부터 언제든 어디든 찾아가는 ‘든든한 시장실’을 운영해 시장이 현장을 찾아 시민과 직접 소통하고 있으며, 부서 협업을 통해 시민불편을 해결하는 적극행정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