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4 10:22 (수)
[독자 詩] 치유되는 위로
[독자 詩] 치유되는 위로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17.12.05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영(필명)作

호되게  
야단맞은건 아니지만
아프게 딱밤 맞은듯
마음쥐어 박혀서
못내 서러운날
맥없이 몸살을 앓는다.

무서리 견딘
들꽃 한송이 위로가 되고
서산 들머리
햇살 한줌이 위로가 되네.

비내리는날 보다
화사한날이 많다고
찡그리는날 보다
웃는날이 더 많다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