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2 15:32 (수)
윤영 후보 "‘Y모 이장 사건’의 진실 밝혀라!"
윤영 후보 "‘Y모 이장 사건’의 진실 밝혀라!"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14.05.29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권민호 후보에 두번째 공개질의

2014년 5월 29일
무소속 거제시장 후보 윤영
거제시장 무소속 윤영 후보가 새누리당 권민호 후보에게 29일 두번째 공개질의서를 보도자료로 발표했다.

이날 윤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3월 25일 아침 연초면 Y모 이장이 권민호 후보 자택 근처에서 자살을 기도하고 음독해 거제 B병원 응급실로 후송되어 입원한 사건이 있었다. 당시 권 후보의 비서였던 P비서가 아침부터 B병원 응급실에 급하게 찾아왔었고, 권 후보의 남동생이 B병원에서 Y모 이장과 함께 앉아 이야기를 나누었다는 것을 본 사람이 있다. 이 소문이 확산된 후, 지난 5월 23일 발행된 지역 주간신문의 `선거관련 수사 향배 ‘촉각’` 기사에 따르면 ‘모 이장과 특정 후보와의 관계 및 정치자금법 위반 여부를 두고 검찰이 현재 수사 중이며, 검찰은 지난 4월 초 모 이장을 소환해 조사했고’, ‘차용증 등 일부 증거도 확보한 걸로 알려졌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에 대해 권 후보는 ‘유야무야’ 선거기간을 넘기고자 하는 마음은 생각지도 말고,  지난 27일 본인이 공개 질의 한 ‘현대산업개발 입찰자격제한기간 경감 사건’에 대한 답변과 함께, 즉각 답변해 거제시민의 알 권리를 보장해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27일 윤영 후보는 김해연 후보에게는 `거가대교 자본재구조화 과장 홍보`를 문제삼았고 권민호 후보에게는 `하수관거 비리 관련 현대산업개발 입찰참가 자격제한 기간 경감사건`에 대해 각각 공개질의했다.

<다음은 공개질의서 전문이다.>

권민호 후보는 ‘Y모 이장 사건’의 진실을 즉각 밝혀라!

권민호 후보는 지난 24일 본인 명의의 글에서 방송토론에 불참한 대신 각종 매체와 대담 등을 통해 의견을 소통해 ‘시민의 알권리’를 충족시키겠다고 거제시민에게 약속한 바 있다.

그리하여 본 후보는 27일 언론사를 통한 공개질의서를 통해 ‘현대산업개발 입찰자격제한기간 경감 사건’에 대해 권 후보의 답변을 요구하였으나, 권 후보는 지금까지 거제시민에 대한 답변을 회피하고 있다.

권 후보가 강조한 ‘시민의 알 권리’를 존중하는 차원에서, 권 후보는 각각의 공개질의에 대해 즉각 성실히 답변해 거제시민께 당당히 자신의 정책과 치적과 자질을 검증 받는 모습을 보이기 바란다.

언론에 보도된 또 다른 의혹에 대해 다시 권민호 후보에게 묻는다.

지난 3월 25일 아침 연초면 Y모 이장이 권민호 후보 자택 근처에서 자살을 기도하고 음독해 거제 B병원 응급실로 후송되어 입원한 사건이 있었다.

당시 권 후보의 비서였던 P비서가 아침부터 B병원 응급실에 급하게 찾아왔었고, 권 후보의 남동생이 B병원에서 Y모 이장과 함께 앉아 이야기를 나누었다는 것을 본 사람이 있다.

이 소문이 확산된 후, 지난 5월 23일 발행된 지역 주간신문의 『선거관련 수사 향배 ‘촉각’』 기사에 따르면 ‘모 이장과 특정 후보와의 관계 및 정치자금법 위반 여부를 두고 검찰이 현재 수사 중이며, 검찰은 지난 4월 초 모 이장을 소환해 조사했고’, ‘차용증 등 일부 증거도 확보한 걸로 알려졌다’고 한다.

Y모 이장 사건에 대해 ‘4년의 시정 동안 가장 가슴 깊이 새긴 가치는 청렴’이라고 주장하는 권 후보에게 묻는다.

❶ 언론에 따르면 현재 Y모 이장 사건은 종결 처리되지 않았고 검찰에서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수사 계속 중이다. Y모 이장이 권 후보 자택 근처에서 음독한 이유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❷ Y모 이장이 음독 후 거제 B병원 응급실로 이송되었을 때 P비서가 응급실로 간 까닭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며, 권 후보의 남동생이 입원실로 찾아간 이유는 무엇이라고 생각하는가?

❸ Y모 이장 사건과 관련하여 권 후보의 남동생이나 측근이 검찰 조사를 받은 사실이 있는가?

❹ 권 후보는 위 언론에서 언급한 ‘차용증’의 존재를 모르는가?

이에 대해 권 후보는 ‘유야무야’ 선거기간을 넘기고자 하는 마음은 생각지도 말고, 27일 본인이 공개 질의 한 ‘현대산업개발 입찰자격제한기간 경감 사건’에 대한 답변과 함께, 즉각 답변하여 거제시민의 알 권리를 보장해 주길 바란다.

한편, 거제시장 후보 윤영은 언제든지 어떠한 방식의 물음에도 항상 응할 준비가 되어 있음을 거제시민 여러분께 거듭 당당히 밝히는 바이다.

2014년 5월 29일
무소속 거제시장 후보 윤영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