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2 13:16 (금)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세계 헌혈자의 날 맞아 ‘대한적십자사 회장상’ 수상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세계 헌혈자의 날 맞아 ‘대한적십자사 회장상’ 수상
  • 거제시민뉴스
  • 승인 2023.06.30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천지예수교회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헌혈 수급난 속에서도 생명 존중과 인도주의적 정신으로 헌혈 사업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적십자사 회장상을 수상했다.

대한적십자사 부산혈액원은 지난 26일 ‘세계 헌혈자의 날(6월 14일)’을 맞아 김봉균 부산혈액원장이 신천지 부산야고보지파 성전을 직접 방문해 임정환 부산야고보지파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신천지예수교회는 지난해 4월 1차 헌혈에 1만 8,819명, 8월부터 11월까지 진행된 2차 헌혈에 7만 3,807명 등 2번의 생명나눔 캠페인을 통해 총 9만 2,000여 명이 헌혈에 동참했으며 부산야고보지파는 1차와 2차에 걸쳐 총 3,870명이 헌혈자로 참여했다.

이날 김봉균 원장은 “안정적인 혈액 수급을 위해 일평균 7일분 이상을 보유하고 있어야 하는데 코로나19 팬데믹 당시엔 3일분도 남아있지 않아 어려움을 겪었다”며 “그러한 상황 가운데서 신천지예수교회의 많은 성도가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그러면서 “헌혈자 중 10~20대가 70%로 가장 높았는데, 신천지예수교회의 헌혈 캠페인 이후 30~40대의 헌혈 참여율도 높아지는 긍정적인 효과를 얻었다”며 “혈액은 인공적으로 제조가 불가하기에 헌혈만이 환자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유일한 수단인 만큼 앞으로도 헌혈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독려했다.

임정환 지파장은 “국민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이렇게 감사패까지 받게 되어 너무 기쁘다”며 “캠페인 이후에도 우리 성도들은 예수님의 사랑과 섬김의 정신을 본받아 많은 생명을 살리고자 헌혈에 동참하고 있다. 앞으로도 헌혈문화 확산을 위해 힘쓰도록 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